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용인시, 민간 자동차검사소 3곳 유관기관 합동 지도점검

기사승인 2019.11.08  17:58:38

공유
default_news_ad2

- 20일 교통안전공단 등과…차량안전 확보·미세먼지배출 방지 위해

용인시는 오는 20일 경기도, 환경부 수도권대기환경청,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환경공단 등과 합동으로 관내 3개 민간 자동차검사소를 지도점검 한다.

민간검사소의 검사결과 조작이나 일부 검사항목 생략, 불법튜닝 묵인 등 부실검사를 방지해 차량안전을 확보하고 노후경유차의 미세먼지 배출을 막기 위해서다.

이번 점검에선 배출가스·매연 측정 장비의 스팬교정 시행여부, 검사시설 유지실태, 기술인력 확보, 검사 사진기록 화질 상태 등과 경유차 배출가스 검사 부실여부, 불법튜닝 묵인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보게 된다.

용인시 관내엔 한국교통안전공단 검사소 3곳에서 전체 검사의 10% 정도를 담당하고, 나머지 90%는 25개 민간검사소가 하는 식으로 자동차 검사가 이원화돼 있는데 이번엔 3곳을 선별적으로 점검하는 것이다.
 
점검 대상은 한국교통안전공단의 사전모니터링 등을 통해 선정했으며, 위반 사항이 적발될 경우 관련 규정에 따라 강력한 제재를 받게 된다.

용인시 관계자는 “민간검사소들이 규정을 준수해 제대로 검사하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이번 점검을 계획했다” 며 “차량안전을 지키고 노후 경유차에 의한 대기오염을 방지하기 위해서 민간검사소에 대한 관리‧감독을 강화할 것” 이라고 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