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20만 용인시 청소년의 성장 징검다리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행정안전부 장관상” 수상

기사승인 2024.04.24  09:58:20

공유
default_news_ad2
   
▲ 20만 용인시 청소년의 성장 징검다리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행정안전부 장관상” 수상
[용인뉴스]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은 출범 14년 청룡의 해를 맞이해, 그간 재단의 우수한 공적을 인정받아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어 냈다.

2010년 용인시가 출연해 설립한 청소년미래재단은 청소년수련관, 청소년수련원, 청소년문화의집 3개소, 상담복지센터, 학교 밖 청소년 전담기관인 꿈드림 및 미래교육센터 등 8개 청소년시설에서 청소년 활동 · 보호 · 복지 · 상담 · 진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198개 청소년 단위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지역편차와 청소년 인구 대비 청소년 시설 부족문제 해결을 위해 동천문화의집, 흥덕문화의집 등 신규시설 확장과, 급변하는 지금의 성장과 속도에 걸맞은 글로벌 인재육성을 위한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의 노력과 성장은 현재진행형이다.

재단은 2023년 한 해만도 ▲용인시 출자 · 출연기관 경영실적평가 1등 ▲재단 산하 전 청소년시설 여성가족부 청소년수련시설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외부 공모사업 17건 유치로 사업비 1억 6천만원 확보 ▲용인시 가족돌봄 청소년 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 ▲학교 밖 청소년 검정고시 165명 합격 등의 성과를 달성했다.

특히 2024년도는 과년도에 마련한 영케어러 조례를 바탕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대상자를 적극 발굴해 지원을 확대하고 있으며 지역자원 연계와 장기적 후원을 통한 지속적 지원창구를 마련하기 위해 고심하고 있다.

용인시 청소년미래재단의 황재규 대표이사는 ‘혁신을 추구하다 보면 실수할 때가 있다 실수는 빨리 인정하고 앞으로 나가야만 발전할 수 있다’ 는 스티브잡스의 도전의식을 교훈삼아 건강한 용인시 청소년의 육성과 성장을 위해 우리재단 직원들도 변화의 시류와 새로운 문화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해 주기를 당부하고 있다 경제의 어려움과 예산확보 등 신규 사업추진의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청소년에게 올바른 성장기회를 제공하고 안전한 보호 환경 조성을 위해 재단 전 직원이 하나 되어 함께 노력해 주기를 강조한다.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은 20만 용인시 청소년의 행복과 미래를 응원하고 이들의 건강한성장과 창의적인 핵심인재로 육성하기 위해 오늘도 힘차게 나아가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용인뉴스편집국 temp@temp.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