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세스코, 용인 한숲시티 상가번영회와 ‘환경위생 개선’ MOU

기사승인 2024.05.17  17:10:18

공유
default_news_ad2

- 한숲시티 상인회 ‘깨끗한 환경 조성해 믿고 찾는 상점가’

2024년 5월 17일  종합환경위생기업 세스코(대표이사 전찬혁)는 최근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한숲시티아파트 상가번영회와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한숲시티 상가번영회의 개별 사업장에서 세스코 서비스를 이용하는 조건에 관한 것이다. △해충방제 △바이러스케어 △환경가전 △식품안전 등으로, 가입 매장 관리 및 위생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숲시티는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를 중심으로 6700세대에 2만명 정도가 거주하는 미니 신도시다. 상업시설로 얌샘김밥, 롯데리아, 처갓집양념치킨, 60계치킨, 도미노피자 등 약 70여곳의 음식점과 150여곳의 학원, 병원, 미용실 등이 구성돼 있다.

한숲 상가번영회는 상가 활성화를 위해 요식업종 위주의 상인들이 자발적으로 모여 65개점 회원으로 가입한 비영리법인 단체다. 이들은 한숲시티 입주민들에게 위생적인 조리환경과 안전한 먹거리 등을 제공하기 위해 세스코와의 이번 업무협약을 추진했다.

한숲시티 상가번영회는 아이들이 하교 후 학원·병원·음식점 등 원스톱으로 모든 걸 해결할 수 있는 이점이 있어 유독 아이들이 많이 거주한다며, 그래서 더 위생적이고 안전한 상가 환경을 만들고자 세스코와 협업하게 됐다고 밝혔다.

세스코는 상가번영회에서 곧 주위에 많은 공사가 시작되고 여름철 각종 먼지와 해충 등으로 입주민들이 상가 이용에 불편함이 없길 요청하셨다며, 위생적인 매장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세스코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환경위생 기업으로, 일상을 보다 안전하게 만들어주는 솔루션을 제공 중이다. 스마트 통합방제를 통해 해충의 유입과 이동 경로를 파악하고, 침입 상황을 실시간 감지 및 포획한다. 다중 이용시설의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바이러스·세균 정기관리 서비스도 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